2022년08월10일wed
 
티커뉴스
OFF
전체뉴스보기
뉴스홈 > 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公기관 자체 혁신안, 국민 눈높이 못미쳐..국토부, 민관합동 철저검증
등록날짜 [ 2022년07월05일 20시17분 ]

[미디어유스 라인뉴스팀] 국토교통부(장관 원희룡)는 지난 6월 23일(목) 28개 산하 공공기관에 고강도 자체 혁신방안 마련을 지시한 바 있으며, 이에 따라 한국토지주택공사, 한국철도공사 등 산하 공공기관으로부터 자체 혁신(안)을 제출받았다고 5일 밝혔다.

 

제출받은 혁신(안)에는 정원 동결, 청사 신축·신규 매입 취소, 비핵심 자산의 매각 및 경상경비 감축 등의 내용이 포함되어 있다.

 

국토교통부 원희룡 장관은 28개 산하 공공기관의 혁신(안)을 보고받은 뒤 “이번 (안)에는 경영 효율화 및 재무건전성 확보를 위한 개선방안이 일부 포함되어 있으나, 기관 본연의 임무를 공정, 투명하게 제대로 수행하고 있는지에 대한 문제의식이 부족하고, 공공기관의 독점적 지위에서 나오는 각종 불공정, 부도덕한 행위 등 기관의 뿌리 깊은 악습을 개혁하기에는 부족하다”고 지적하며, 민간 전문가들과 함께 객관적이고 엄격하게 혁신과제 하나하나를 되짚어 볼 것을 지시하였다.

 

이에 국토교통부는 ‘민관합동 TF’를 즉시 구성하고, 공공기관들이 ①본연의 업무에 충실한지, 아니면 무분별한 업무 확장으로 민간의 영역까지 침해하고 있는지, ②공정하고 투명한 절차에 따라 업무를 수행하는지, ③ 독점적 지위를 이용한 부당행위는 없는지, ④ 자회사 재취업 사례 등을 되짚어 볼 계획이다.

 

국토교통부는 이번을 기회로 산하 공공기관의 설립 목적을 되돌아보고, ‘다시 거듭나는, 국민에게 다가가는 공공기관’이 될 수 있도록 혁신방안을 차질 없이 마련·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 미디어You's © 미디어유스 >
올려 0 내려 0
라인뉴스팀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이만희 의원, ‘생애 첫 주택 취득세 감면’ 지방세특례제한법 대표발의 (2022-07-05 20:36:02)
광주광역, 지역대학과 재난안전 전문인재 양성 협력 (2022-07-05 20:10:12)
 미디어You's   SNS 따라가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RSS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출범 3주년 포항 강소연구개발특...
차세대 철강산업 최적지 포항, 차...
경주시, 스마트 그늘막 확대설치
주낙영 경주시장, 경주화랑FC 홈경...
영천시, ‘2022 지역사회건강조사...
영천시, 다함께돌봄센터 2호점 개...
보현산댐지사, ‘심층시비 브랜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