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05월23일mon
 
티커뉴스
OFF
전체뉴스보기
뉴스홈 > 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오세훈, 최일도 목사 만나 밥퍼 건축물 해결 논의..“고발취하”
등록날짜 [ 2022년01월21일 14시53분 ]

 

[미디어유스 라인뉴스팀] 오세훈 서울시장은 21일 오전 최일도 목사(다일복지재단 대표)를 만나 동대문 밥퍼 건축물에 대한 해결방안을 논의했다.

 

서울시와 최일도 목사는 밥퍼부지 건물 증축에 대하여 합법적인 절차 내에서 추진할 수 있는 방안으로 기부채납 후 사용하는 방식을 협의하였다.

 

다일복지재단은 증축 건물에 대하여 오늘 서울시에 기부채납 신청서를 제출하였고, 이에 따라 서울시는 고발을 취하하고 공유재산 심의를 거쳐 토지사용 승인 절차를 진행할 계획이다.

 

증축 건물은 저소득 무료급식사업의 식당 및 식자재 저장공간 등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서울시는 향후에도 저소득층 무료급식사업에 대하여 적극 지원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 미디어You's © 미디어유스 >
올려 0 내려 0
라인뉴스팀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영천시, 간부 공무원 ‘반부패·청렴 서약식’ 실시 (2022-01-21 19:37:27)
방역패스 예외범위 확대 실시 (2022-01-20 19:35:09)
 미디어You's   SNS 따라가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RSS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서라벌대학교 재정지원 제한대학 ...
포항시-한국마이크로소프트, 양자...
경주시, 안강 두류공업지역 악취...
경주대-(주)휴먼터치랩, 글로벌 교...
서울시, 정부 손실보상 사각지대 ...
영천시, 외국인 민원 통역 서비스 ...
영천시, 2022년 외국인 계절근로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