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07월05일tue
 
티커뉴스
OFF
전체뉴스보기
뉴스홈 > 뉴스 > 글로벌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충북 중소기업 상품, 일본서 ‘대박조짐’
등록날짜 [ 2014년07월10일 13시38분 ]

[미디어유스 김철기 기자] 충북 중소기업들이 일본의 동경과 오사카에 비앤디생활건강 등 783만 달러(약 80억 원) 규모의 수출 상담과 67만 달러(약 7억 원)에 이르는 현장계약을 체결하는 성과를 거두며 대박조짐을 보이고 있다.

 

10일 충북도에 따르면, 지난 7월 1일부터 7월 4일까지 수출유망 중소기업 10개사로 구성된 무역사절단을 일본에 파견 이 같은 성과를 올렸다.

 

특히 ‘세제혁명’이란 브랜드로 국내 홈쇼핑에서 대박행진의 신화를 써내려가고 있는 (주)비엔디생활건강은 일본의 16개사와 상담을 벌여 그 중 14개사의 바이어와 현장에서 계약을 체결했다.

 

또 모서리 보호대, 안전매트 등 안전용품을 생산하는 (주)생활낙원은 일본의 높은 안전의식과 고령화 사회의 특성을 고려해 여러 바이어로부터 일본의 유통구조에 맞는 제품생산에 대한 문의가 잇따랐으며, 귀국 후, 이미 한 곳에 발주를 받아 놓은 상황이다.

 

국내 모 방송국의 방송에 출연해 달인으로도 유명한 한백식품의 손구이 김과 김자반은 최고의 원초를 사용한 무색소, 무방부제, 무첨가의 웰빙식품임을 강조해 대박이 초읽기에 들어갔다.

 

3만 5천명의 영업사원을 거느리고 있는 스미모토생명이 고객 사은품용으로 한백식품 제품을 관심을 보여 오는 7월 25일에 상품설명회를 갖기로 하는 등 상담바이어로부터 큰 관심을 끌었다.

 

싱크대 상판용 인조대리석을 생산하는 (주)월드비엠씨는 당사에서 개발한 강도나 열내구성이 뛰어난 CMMA제품에 바이어의 관심이 집중됐다. 오사카에서 상담한 한 바이어는 7월 20일에 추가상담을 위해 직접 한국공장을 방문하기로 했다.

 

이 밖에 무역사절단에 참가한 대부분의 회사도 상담 바이어의 평가와 시장반응이 매우 좋아 실제로 수출이 이루어 질 것으로 기대되는 상황이다.

 

오사카 상담회에 참가한 일본건축재료협회의 사토에이이치(佐藤榮一)상무이사는 한국산 제품에 대해 “중국산보다 조금 나은 정도의 제품으로 인식돼 왔던 게 일반적인 시각인데, 이번에 참가한 충북회사의 제품을 보고 인식이 달라졌다.”며 “협회 회원사에 소개하겠다.”고 말했다.

 

무역사절단에 참가한 한 기업인은 “시장조사를 통해 일본의 선진 제품들을 많이 접했고, 경쟁사의 샘플도 구매하여 회사에 큰 보탬이 되는 등 일석이조의 성과를 얻었다.”고 밝혔다.

 

또 W사 대표는 “이번 사절단 행사를 통해 일본 시장에 대한 폭 넓은 이해를 할 수 있었으며, 첨단 원료 쪽으로 가능성을 봤다.”면서 “올 가을 또는 내년 봄에 열리는 원료 전문전시회에 참가하여 원료시장을 개척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충북도는 이번에 참가한 충북제품이 원활히 수출될 수 있도록 꾸준한 사후마케팅 추진 등 후속지원을 강화할 계획이다.

< 미디어You's © 미디어유스 >
올려 0 내려 0
김철기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몽골 1호 스마트교실, 경기도 지원에 준공 (2015-07-17 16:09:08)
충북 농식품, 북미지역에서 ‘인기몰이’ (2014-07-06 21:15:01)
 미디어You's   SNS 따라가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RSS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이만희 의원, ‘생애 첫 주택 취득...
公기관 자체 혁신안, 국민 눈높이 ...
광주광역, 지역대학과 재난안전 ...
강기정 “균형발전 3.0시대 핵심…...
[성명] 조례를 부정하는 대구시의 ...
2026세계마스터즈육상경기대회, 대...
경북도내 확진자 657명 발생..누적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