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08월10일wed
 
티커뉴스
OFF
전체뉴스보기
뉴스홈 > 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시인 이종호, 진도문화화투 ‘알껍다구’ 출시회 개최
등록날짜 [ 2018년12월26일 18시49분 ]

 

시인으로 알려진 이종호 작가는 지난 2018년 12월 21일(금) 15:00 전남 진도 진도명품관에서 제100주년 2019삼일절 기념 우리나라 최초 진도문화화투 알껍다구 출시회를 개최했다. 진도군이 고향인 이종호 시인은 지난 4년간 준비 끝에 무궁화를 닮은 부용화를 비롯해 진도의 특산물과 관광지 등을 소개한 48장을 화투로 출시하게 돼 우리 민족의 자존감을 세울 수 있어 너무 흐뭇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아울러 현재 시중에서 판매되는 화투는 일본문화로(1자 가도마쯔행사 소나무, 3자 사꾸라축제, 9자 일왕가 상징 국화, 11자 일본 서예가 오노 등) 가득 채워져 있는데도 불구하고 명절날 가족과 함께 칠 때면 부끄러움을 참을 수 없었다고 한다.

 

특히 이번 행사에는 진도군 관내 242개 마을경로당에 선물할〈알껍다구〉화투 증정식도 함께 했다. 〈알껍다구〉화투는 현행 화투의 오광을 오복으로 홍단을 아리랑, 청단을 서리랑, 구사를 초승달로 각각 바꾸어 기획 및 제작했다. (1자)진도돌미역, (2자)참새, 홍매화 (3자), 진도전복 (4자), 진도신비의바닷길 (5자), 진도개와 진도대파 (6자), 부용화 (7자), 진도검정쌀 (8자), 진도낙조 (9자), 진도구기자 (10자), 진도 강강술래와 울돌목 (11자), 소치 허련 화백과 진도진실의입 그리고 고려닭 (12자)으로 각각 의미를 부여하는 등 진도를 대표하는 유무형자산을 총동원했다.

 

또한 이종호 작가는 진도군청 6급 공무원 재직 중으로 지난 2014년 2월 14일 첫 시집 '여루사탕'을 시작으로 '알껍다구'(2015. 5. 19), '진도추천(2016. 1. 22)' 무당거미'(2016. 11. 9) 시집을 연달아 출간하여 시 쓰는 공무원으로 알려져 있다. 작년 11월 출간된 시집 무당거미는

2017년 5월 온라인 쇼핑몰 11번가 국내도서 카테고리 시 부분 베스트셀러 1위를 기록하기도 했다.

 

이종호 작가는 "(6자)부용화는 나라를 빼앗겼던 암울한 일제강점기 때 만주벌판에서 활동한 우리 독립군들의 애국심을 불살랐던 무궁화를 닮은 꽃으로 6월 호국보훈의 달을 염두 해 그 의미를 담았다. 나라사랑과 고향사랑이 듬뿍 담긴 〈알껍다구〉가 호국역사와 민속문화 예술의 고장 보배섬 진도에서 첫 선을 보여 자부심이 생기고 우리나라 방방곡곡으로 널리 퍼져 건전한 놀이문화에 기여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 미디어You's © 미디어유스 >
올려 0 내려 0
라인뉴스팀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영천시 민선7기, 다양한 분야 34개 수상 (2018-12-26 18:53:41)
서울시, ‘중형택시’ 800원↑, ‘대형·모범택시’ 1,500원↑ (2018-12-26 18:48:31)
 미디어You's   SNS 따라가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RSS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출범 3주년 포항 강소연구개발특...
차세대 철강산업 최적지 포항, 차...
경주시, 스마트 그늘막 확대설치
주낙영 경주시장, 경주화랑FC 홈경...
영천시, ‘2022 지역사회건강조사...
영천시, 다함께돌봄센터 2호점 개...
보현산댐지사, ‘심층시비 브랜딩...